2711 내손을 잡아줄

# kf kn
https://aseoapro-aac.blogspot.com/2021/11/13.html ♧
__*2711 내손을 잡아줄 2711.
내손을 잡아줄 사람이 없다. 내문제는 내가 혼자서 해결하여야 한다. 내손을 잡아줄 따뜻한 손이 필요하지만 내문제는 내가 혼자서 해결하여야 한다. 돈도 없고 시간도 없는 내가 무엇을 할수 있을까? 서글픈 패잔병의 하루는 외롭게 흘러간다.

__* 홀로 (정키 김나영)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