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960 아침이슬 양희은

# kn
__*5960 아침이슬 양희은 5960.
. 1971년. 아침이슬 노래 양희은 작사작곡 김민기.
긴밤 지새우고 풀잎마다 맺힌 진주보다 더 고운 아침이슬처럼. 내맘의 설움이 알알이 맺힐때 아침동산에 올라 작은 미소를 배운다. 태양은 묘지 위에 붉게 떠오르고 한낮에 찌는 더위는 나의 시련일지라. 나이제 가노라 저 거친 광야에 서러움 모두 버리고 나이제 가노라.

https://www.youtube.com/embed/qLg0erjLdxY